Home 구글, 검색 시장 반독점 소송 재판 열려
뉴스

구글, 검색 시장 반독점 소송 재판 열려

Robert Jang 암호화폐 콘텐츠 라이터 Author expertise

The Tech Report - 한국어 테크리포트를 신뢰할 수 있는 이유 Arrow down

1999년에 설립되어 긴 역사를 자랑하는 테크리포트는 최신 하드웨어 및 소프트웨어를 비롯해 블록체인과 관련된 최신 뉴스와 제품 리뷰를 제공합니다. 독자들의 신뢰를 최우선 가치로 여기며 편집의 독립성을 유지해 편향되지 않은 고품질의 콘텐츠를 작성하고 있습니다.

구글 반독점 소송

인터넷 최대 거물 중 하나의 운명을 뒤바꿀 재판이 곧 열리게 된다. 구글은 여러 정부 기관으로부터 반독점법 위반 혐의로 기소되었다. 

이번주 초부터 워싱턴에서 시작한 주요 재판은 트럼프 행정부 시절 제기된 두 개의 소송과 관련 있다. 

이번 재판은 1990년대에 미국 정부가 마이크로소프트를 공격한 이후 가장 중요한 반독점 소송이다. 

2020년에 미국 법무부와 미국의 여러 주는 개별적으로 구글을 상대로 소송을 제기했다. 기소장에 따르면 구글은 스마트폰 제조사와 통신사와의 계약에서 독점적 지위를 남용했다. 

계약에 따라 구글 검색 엔진은 수 백만 명의 소비자가 사용한 제품에 기본 검색 엔진 혹은 독점적 검색엔진으로 탑재되었다. 구글에 관한 모든 혐의는 이제 하나의 사건으로 통합되었다. 

혐의에 대한 구글의 입장

구글은 본사의 정책에 관해 강경하게 변호하고 있다. 구글은 자사가 불법적으로 경쟁을 제한하지 않고 자질에 따라 다른 회사와 경쟁했다고 주장한다. 

사람들은 구글을 써야 하기 때문에 사용하지 않는다 – 그들은 사용하고 싶기 때문에 사용한다. – 켄트 워커 구글 글로벌사업부 사장

그는 소비자들이 강요에 의해서가 아니라 구글의 도구가 우월하기 때문에 사용한다고 강조했다. 흥미롭게도, 구글의 검색 사업은 막대한 매출 창출원이기도 하다. 

구글의 광고 매출은 2022년에 모기업 알파벳에서 순이익 760억 달러와 매출 2,830억 달러 중 50% 이상을 차지했다. 광고 사업으로 회사는 1조 7,000억 달러에 달하는 거대한 시가 총액의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었다. 

이번 소송이 구글과 다른 빅테크 기업에 가진 함의는 무엇일까?

이번 소송은 구글에 어려움을 주며 어떻게 사용자에게 검색 엔진을 분배하는지 반박한다. 법정에서 전 구글과 삼성 직원, 애플 임원 등 여러 증인의 증언도 이루어질 것으로 기대된다. 

구글의 반독점 소송은 빅테크 거물의 경제적 권력을 통제하기 위한 몇 차례의 법적 분쟁 중 첫 번째가 된다. 이번 소송은 과연 법원이 이러한 문제에 대응할 의지가 있는지도 보여줄 것이다. 

기소장은 “구글이 미국 검색 시장에서 대략 80% 이상의 점유율을 가졌다”라고 주장한다. 

재판은 더 광범위한 의미를 가질 수 있으며 바이든 행정부가 반독점 문제에 가진 강경한 태도를 보여줄 가능성도 있다. 

정부는 최초의 기소장에서 구글이 모토로라, 애플, LG, 삼성 등의 기기 제조사에 수십 억 달러를 지불해 구글 검색 엔진을 기기에 기본으로 탑재하도록 했다고 주장한다. 

많은 경우 구글은 이들 제조사가 경쟁사와 협업하는 것도 막았다. 

정부 측은 또한 구글이 기기 제조사와 맺은 안드로이드 OS 계약도 반 경쟁적이라고 주장한다. 안드로이드 시스템에 구글 맵스, 크롬, 지메일 등의 구글 소유 앱이 미리 설치된 이유도 이러한 계약 때문이라는 설명이다. 

콜로라도를 비롯한 미국의 여러 주에서는 검색 결과의 구조 역시 경쟁을 저해한다고 주장했다. 그러나 아미트 메타(Amit Mehta) 판사는 해당 주장을 최근 기각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이번 재판은 미국 정부가 구글에 책임을 묻기 위한 상당한 발전을 의미한다. 

지난 1월에 바이든 행정부는 구글을 상대로 또 한 번의 반독점 소송을 제기했다. 해당 소송은 구글의 광고 기술 사업을 공격했다. 행정부는 구글이 불법적으로 독점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해당 사건은 아직 초기 단계가 진행되고 있다. 소송이 진행되면서 정부가 테크 산업의 반독점 문제에 관해 가진 태도도 엿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The Tech Report - Editorial Process테크리포트의 콘텐츠 작성 프로세스

테크리포트의 편집 정책은 정확하고 유용한 콘텐츠로 독자들에게 실질적인 가치를 제공하는 데 주력하고 있습니다. 모든 콘텐츠는 최신 기술 동향, 온라인 개인정보보호, 암호화폐, 소프트웨어를 아우르는 다양한 주제나 분야에 대한 지식을 갖춘 전문가와의 협력으로 완성되며, 발행 전 당사의 편집 정책에 따라 편집부의 리서치와 선별을 거칩니다. 테크리포트 편집부는 저널리즘 윤리 및 기준을 엄격하게 지켜 직접 콘텐츠를 작성하고 있습니다.

Robert Jang 암호화폐 콘텐츠 라이터

Robert Jang 암호화폐 콘텐츠 라이터

로버트 장은 암호화폐 전문 콘텐츠 라이터로 MIT 블록체인 교육 과정을 이수해 블록체인 작가로 활동하고 있습니다. 글로벌 스타트업과 자산운용사를 거치며 투자 관련 경험을 익힌 후 가상화폐 자산군으로 전문 분야를 옮겨 정확하고 이해하기 쉬운 글을 전달하고 있습니다. 

그는 테크리포트에서 암호화페 관련 글외에도 다양한 소프트웨어 및 테크 뉴스를 전하고 있으며, 인공지능을 포함하여 다양한 신기술에 큰 관심을 지니고 있습니다. 콘텐츠 라이터로서 그는 더 다양한 분야에 전문성을 갖추는 것을 목표로 삼고 있습니다.

최근 뉴스

아마존 프라임데이
소프트웨어 뉴스

美 상원, “아마존 프라임데이에 근로자 부상 증가했다”

크립토 뉴스

‘트럼프 트레이드’, 미 대선에 앞서 암호화폐에 잠재적 영향

11월 5일로 예정된 미 대선과 함께, ‘트럼프 트레이드’ (트럼프의 잠재적 승리로 이득을 얻는 투자 및 회수)가 돌아왔다. 예를 들어, 도널드 트럼프의 암살 기도 실패 이후 기관 및 개인 투자자들은 더 많은...

소프트웨어 뉴스

보안 연구원들, 북미, 유럽 및 아시아 사용자를 표적으로 했던 다크게이트 멀웨어 조명하다

삼바(Samba) 파일 쉐어를 활용해 다크게이트 서비스형 멀웨어 페이로드를 배포했던 단기간 동안 존재했던 한 멀웨어 캠페인이 올해 3~4월 사이에 유럽, 북미 및 아시아의 특정 지역을 강타했다. 팔로 알토 네트웍스 유닛 42의...

크립토 뉴스

페페 열풍 ··· ‘페페 언체인드’ 프리세일 400만달러 돌파

일론 머스크 트럼프 후원
크립토 뉴스

일론 머스크, 트럼프 대선 캠프에 매월 4,500만 달러 후원 약속

크립토 뉴스

마운트 곡스, 거래소로 60억 달러 상당의 비트코인 이체 – 암호화폐 시장의 반응은?

크립토 뉴스

전 SEC 변호사, 곧 열릴 회의에서 SEC가 리플과의 합의 관련 논의할 것이란 예상 묵살